applytop

 

워홀메이커스 정회원의 스페인 어학연수기 29편! - Botellón 보떼욘

 

 

 스페인에서 유학생활을 하거나 어학연수를 하면서 꼭 해봐야 할 것 중의 하나.

바로 "Botellon" 이다.

 

Botellón 이란?

 

Botellón (Spanish for "big bottle") is typically a nighttime Spanish activity when people congregate in public areas to socialize while drinking alcohol. The activity is popular among young teenagers and young adults partly in response to rising drink prices at bars or clubs, and partly because more people can meet in one place.[1]Botellón is not an alternative to typical nightlife, but is rather an economical way to drink with people before going out to bars, discos, or clubs.

출처 : Wikipedia

 

간단하게 말하면 10대들이나 대학생들이 Bar Discoteca 가기전에 길거리에서 술마시는 문화다.

대부분 플라자에 모여서 친구들끼리 술을 마시는데

플라스틱 , 얼음, 보드카,,,와인 등등 , 소프트 드링크 이렇게 싸들고 가면 된다.

Cadiz에서 Botellon 하기 가장 좋은 장소는 La Punta 옥상.

La Punta는 여러 클럽이 몰려있는 곳이다.

스페니쉬나 Erasmus 학생들은 4시까지 La punta 옥상에서 Botellon 을 하고 4시에 클럽으로 입장을 한다.

4시부터 피크타임 !! 유후!! 

La Punta Botellon이 허용되는 곳이지만 대부분의 길거리나 플라자는 모두 불법이다.

만약 길거리에서 술먹다가 경찰한테 걸리면 벌금형이다.

 

 

 

이렇게 따로 Botellon을 금지하는 표시판이 있는 도시도 있다.

그러나 가끔씩 페스티벌이나 특별한 날에는 Botellon이 허락된다.

 

 

 

이 사진을 보면 왜 Botellon을 금지시키는지.. 이해가 간다.

하긴 자기네 개똥도 안치우는데.... 

 

 

 

이곳이 La  Punta의 옥상인데.. 주말 밤만 되면 이 넓은곳이 사람들로 바글바글바글바글 하다.

그중에 하나가 나!

이렇게 조용했던 옥상이 밤만 되면 이렇게 술판으로 바뀐다.

Botellon 문화가 정말 좋다.

 

시작은 각자 자기 친구들이랑 하지만 끝은 모두 같이 친구가 된다.

(내 옆에 안경쓴 스페니쉬는 지나가는 행인이었음 ㅋㅋ)

여기 저기 돌아다니면서 새로운 사람들 만나서 친해지고 얘기도 나누고 스페인어도 늘고!

일석 1000.

그런데 제발 china! chinita! 라고좀 안 불러 줬음 좋겠다..

Soy de Korea del sur!!!!!!!!!!!

Cadiz에서 마지막Botellon Carlos도 일하러 바르셀로나로 떠나고 나도 Sevilla 로 옮기고 해서

다들 단단히 준비하고 술을... 정말 상상도 못 할 정도로 많이 마셨다 ㅋㅋ

우리가 가져간 술도 다 끝내서 여기 저기 돌아다니며 한잔씩 한잔씩 얻어마시니 훅!

 

 

 

모든 친구들이  Sevilla 에 가면 Cadiz와는 비교도 안 될 만큼 Botellon의 규모가 크다고 한다.

 Party animal인 나로써는 굉장히 반가운 소식이 아닐까 한다.

혹시 스페인으로 여행을 가는 분이 있다면 쑥쓰러워말고

밤 길거리로 나가 스페인사람들과 함께 Botellon할 것을 추천한다.

로컬들과 함께 그 나라의 진정한 문화를 즐기는 것 말고 더 기억에 남는 일이 더 뭐 있을까?

스페니쉬는 다들 친절하고 먼저 다가가면 항상 웰컴!! 이기때문에 

처음 용기내서 다가가 말을 걸면 그 때 부턴 친구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다음주에 계속 됩니다~^^

 

sdicon
sdicon
Posted by 워홀메이커스 워홀메이커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